복지뉴스

고령층 디지털 격차 해소 기여…50+디지털 세대이음단 성과 공유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1-12-01 13:34 조회108회 댓글0건

본문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고령층의 디지털 격차 해소에 앞장서 온 ‘50+디지털 세대이음단’ 활동의 성과를 알리고, 우수 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29일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

재단은 지난 7월부터 스마트기기(스마트폰, 키오스크) 관련 맞춤형 교육 지원이 가능한 50+세대를 ‘디지털 세대이음단’으로 선발해 서울시 노인복지관 등 고령층 이용자의 디지털 역량강화를 위한 사업을 운영했다.

올해 처음으로 추진한 사업인 만큼 한 해의 활동 성과와 사례를 공유하고, 50+세대의 사회적 역할에 대한 공감대 확산을 위해 이번 성과공유회를 마련했다.

100명의 50+세대가 ‘디지털 세대이음단’으로 약 4개월 동안 67곳의 활동처에서 고령자의 눈높이에 맞춘 디지털 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했으며 참여자의 교육 만족도는 98%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와 활동처(서울시노인복지관/종합사회복지관/장애인복지관 등) 67곳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진행된 디지털 세대이음단 사업은 코로나로 대면 교육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중단 없이 진행될 수 있었다.

사업 시작 전 고령층의 디지털 접근성 등을 사전에 철저히 조사 및 분석해 고령층 학습자 친화형 관점으로 사업과 콘텐츠를 기획하고, 강사 1명이 학습자 2명 내외로 소규모 학습조를 구성해 카드링 형태의 교재 등을 활용한 아날로그 방식으로 친밀한 디지털 교육을 진행해 참여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

이는 디지털 세대이음단 사업에 참여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한 높은 만족도 조사결과(디지털세대이음단 활동 만족도 92%, 수요처 담당자 사업 만족도 94%, 디지털 교육 참여자 교육 만족도 98%)와 참여 활동처들의 내년 사업참여 재참여 의지(97.2% 희망)로도 나타났다.

디지털 세대이음단 성과 공유회는 참여자, 협력기관 및 관계자 300여명을 대상으로 29일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 서울-ON 스튜디오에서 유튜브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번 성과공유회에서는 디지털 세대이음단 사업의 의의와 성과를 함께 나누고 디지털 세대이음단이 직접 추천해 선발된 우수 사례자들의 활동 사례 발표를 통해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50+세대의 역할에 대해 함께 공감하는 시간을 갖었다.

또한 디지털 세대이음단 사업의 활동의 일련의 과정과 평균 연령 57세인 100여명의 디지털 세대이음단이 평균 연령 75세인 2000여명의 학습자를 대상으로 6000여회의 교육을 진행하며 느낀 소회 등이 담긴 ‘디지털 세대이음단 소개집’도 이날 함께 발간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고선주 본부장은 “50+세대의 디지털 세대이음단 활동은 부모님 세대인 고령층의 정서를 이해하며 맞춤형으로 친밀한 교육을 진행함으로써 참여자와 교육자 모두의 만족도가 높았다”라며 “내년에도 디지털 세대이음단이 세대와 세대를, 삶과 삶을 잇는 고리로서 계속해서 다양한 영역에서 디지털 취약계층의 역량 강화를 지원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출처 복지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